QUICK SERVICE

  • B2B 뉴스 (상세보기)
상세보기
제목 신용보증기금-중소기업은행, ‘중소기업 밸류업 프로그램’ 공동지원 업무협약 체결 등록일 2019/08/30
내용 신용보증기금(이사장 윤대희)과 중소기업은행(은행장 김도진)은 28일 서울 중구 기업은행 본점에서 일시적 경영위기를 겪고 있는 중소기업의 재도약을 지원하기 위해 ‘중소기업 밸류업 프로그램 공동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중소기업 밸류업 프로그램'은 신보가 지난 6월 도입한 기업개선 프로그램으로,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 등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고 성장잠재력은 있으나 일시적인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에게 최대 4년간 신규보증, 컨설팅 등을 지원해 경쟁력을 회복시키는 제도다.

지원 대상기업은 총여신 10억원 이상 100억원 이하인 제조업, 혁신형중소기업, 고용창출기업 중 신보와 기업은행이 지원한 합산 채권액이 총대출의 50%를 초과하는 기업이다.

이번 협약으로 신보는 ▲신규보증 지원(고정보증료율 1%) ▲기존 보증 전액 만기연장 및 보증료 우대(최대 0.5%p 차감) ▲경영진단 컨설팅 ▲매출채권보험료 할인 등을 지원하고, 중소기업은행은 ▲신규대출 지원 ▲신규대출 및 기존대출 금리 인하(최대 2%p) ▲기존 대출 전액 만기연장 등을 지원한다.

신보는 올해 60개 기업을 지원하고, 2020년부터 향후 5년간 700개 기업을 지원할 계획이다.

신보 관계자는 “밸류업 프로그램은 주로 채권행사를 유예하는 기존 워크아웃제도와 달리 신규보증, 채무조정 등을 통해 중소기업의 부실을 사전에 예방하고 경쟁력을 향상시키는 효과적인 사전구조조정 프로그램”이라며, “신보는 정부의 ‘제조업 르네상스 비전’을 확산시킬 수 있도록 사회적 가치와 성장잠재력이 있는 중소기업의 재도약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목록